티스토리 뷰

아이의 성장 단계로 보는 코디의 시간관리 노하우

 

  어느샌가 몸도 마음도 쑥쑥 자라 교육기관에 들어가게 된 우리 아이. 아이가 첫 사회생활을 시작하게 되면 엄마도 사회생활을 준비하기 시작하는 데요. 그래도 여전히 신경 쓸 일이 많은 집안일 탓에 병행할 수 있는 직업을 찾아야 하는데, 영 쉽지 않습니다. 


  그런 분들에게 매력적인 직업이 바로 코디입니다. 코디는 고객과의 사전 약속에 의해 업무가 진행되기 때문에 시간 활용의 폭이 넓은 데요. 덕분에 아이의 성장 과정에 따라 달라지는 시간표에도 유연하게 업무 일정을 맞출 수 있습니다. 아이가 어느 성장 단계에 있건 함께할 수 있는 코디 엄마의 시간표, 한번 살펴볼까요?

 

 

초등학생 우리 아이: 워킹맘의 고비, 그게 뭔가요?

 

  워킹맘의 고비는 초1이라는 말, 많이 들어보셨죠? 초등학교에 입학하면 한 달 동안은 적응 기간이라며 11시에 학교가 끝납니다. 그 이후에도 1학년은 보통 1시쯤에 수업이 끝나니, 많은 워킹맘들에게 아이의 등하교는 큰 고민거리죠. 하지만 코디 엄마는 업무 시간을 탄력적으로 운용할 수 있어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학년이 올라갈수록 달라지는 아이의 하교 시간에 맞춰 일할 수 있을뿐더러 학교 행사에도 참여할 수 있으니, 아이의 성장을 놓치지 않는 기쁨도 함께합니다. 

 

 

중고등학생 우리 아이: 또 다른 수험생은 엄마!

 

  아이의 입시를 앞두고 늘어나는 학비와 사교육비. 어느 때보다 맞벌이가 절실한 시기지만, 일을 하자니 수험생활을 서포트할 시간이 부족할까 걱정입니다. 아이가 한창 예민할 시기에 그냥 혼자 두기에는 마음이 쓰여, 경제 사정과 시간 사정 둘 중 하나를 저울질하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나의 일과 아이 케어,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을 수 있는 직업, 코디! 학부모 상담이나 입시설명회에도 일하는 시간을 조절해 눈치 보지 않고 참여할 수 있기 때문이죠. 아이의 학원 시간에 맞춰 영양 간식을 챙겨주거나 학원에 데려다줄 수도 있으니, 우리 아이 지원군 역할, 포기하지 않아도 됩니다!

 

성인이 된 우리 아이: 엄마도 자립합니다!

 

  아이가 성인이 되어 대학이나 직장에 들어가면, 많은 엄마들이 ‘빈둥지 증후군’에 시달리곤 합니다. 아이만을 위해 살아왔던 엄마가 갑자기 달성할 목표를 상실하면서 겪는 우울증인데요. 자신에게서 독립하려는 아이를 보며 한편으로는 대견하지만 이름 모를 허무함을 느끼는 분들이 있으실 겁니다. 
 

  이제는 내 삶을 위한 목표를 가질 시간이 찾아온 것인데요. 제2의 인생 설계를 위해  중요한 것이 바로 나만의 일을 찾는 거라고 하죠. 경력단절 여성들이 다시 시작하기 좋은 직업 중 하나가 바로 코디입니다. 교육 프로그램과 멘토링 제도가 있어 쉽게 적응할 수 있고, 경력을 쌓으면서 관리직으로 성장할 수도 있으니까요. 또 업무가 여유로운 날에는 친구 모임에 참석하거나 취미 생활을 할 수도 있으니, 나만의 새로운 인생을 즐길 여유도 충분합니다.


  스스로의 커리어와 함께 아이의 성장을 응원할 수 있는 멋진 엄마가 되는 방법, 코웨이 코디에 도전해 보세요. 코웨이는 엄마들의 도전을 언제나 환영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